back

검색

중고마켓 서비스 ‘번개장터’ 테라 얼라이언스 합류

테라, 번개장터, 블록체인

글로벌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테라(Terra)가 국내 1위 모바일 중고마켓 서비스 번개장터와 블록체인 기반 간편결제 시스템을 위한 파트너십을 체결했다고 7일 밝혔다. 협약 내용? 번개장터는 이번 파트너십에 따라 간편 결제 앱 서비스 ‘차이(CHAI)’를 오는 7일 도입. 앞서 테라는 차이와 파트너십을 맺어 결제 간소화를 추진한 바 있음. 이에 따라 차이는 블록체인 기술을 통해 최대 3%의 결제 수수료를 부담했던 구매자에게 수수료 면제 혜택 적용. 테라 측은 “오는 10월 말부터 번개장터에서 차이로 결제하면 물건을 파는 판매자가 3~5일 소요되는 정산 기간을 0일로 단축할 수 있다”고 언급. 해당 정산 시스템은 10월 말부터 점진적으로 시행하여 향후 모든 이용자에게 확산할 계획. 한편 테라는 최근 블록체인 기술 기반 간편 결제 서비스 차이를 통해 비씨카드(BCCard)와 파트너십을 체결하여 내년 상반기 선불형 체크카드 ‘차이카드’를 출시할 예정이라 밝힌 바 있음. 테라는? 블록체인을 활용한 결제 시스템을 다양한 이커머스(전자상거래) 플랫폼에 제공하는 글로벌 블록체인 핀테크 기업. 신현성 티몬(TMON) 창립자 겸 의장이 공동 창립한 테라는 모바일 결제 및 국경 없는 화폐·포인트 교환 네트워크 구축 지향. 또한 티몬·배달의 민족·큐텐(Qoo10) 등 아태지역 이커머스 플랫폼들로 구성된 테라 얼라이언스(Terra Alliance)를 통해 서비스 상용화 추진 중.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