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블록체인 기반 한국판 '코로나 백신여권' 15일부터 발급

블록체인기술을 적용한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전자증명서 '쿠브(COOV)'가 4월 15일부터 발급된다. 질병관리청은 블록체인과 분산신원인증(DID) 기술을 적용해 위조와 변조가 불가능하고 개인정보 노출 없이 코로나19 백신 접종 사실을 인증하는 전자 예방접종 전자증명서 발급서비스를 내일부터 제공한다고 밝혔다. 예방접종 전자증명서는 스마트폰 어플을 통해 QR코드로 간편하게 인증할 수 있으며 백신 접종 여부와 접종자가 직접 정한 범위(성명, 생년월일 등) 외에는 제3자가 확인할 수 없도록 개발됐다. 질병관리청은 이와 관련해 예방접종 전자증명서에는 진위 여부를 확인하는 공개키(Public Key) 정보만 기록하고 주민등록번호 등 개인정보는 보관하지 않으며 일반적인 블록체인과 달리 가상화폐를 활용하지 않아 사용할 때도 수수료가 발생하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질병관리청은 블록체인 신뢰도를 높이기 위해 질병관리청과 보건복지부, 행정안전부 국가정보자원관리원, 한국보건의료정보원 등 4개 기관에 정보 저장소를 나눠서 설치했다고도 밝혔다. 예방접종 전자증명서의 발급 및 인증 어플리케이션은 15일 0시부터 구글 플레이스토어 또는 애플 앱스토어에서 내려받을 수 있다. 공항, 경기장, 식당 등에서 관련 증명을 요구할 경우 쿠브를 이용하면 된다. 쿠브(COOV)는 'Corona Overcome'을 줄인 말로 코로나19를 극복하자는 의미를 담고 있다. 쿠브에는 블록체인랩스의 블록체인 및 DID 기술이 활용된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