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JP모건, 비트코인 목표가 130,000달러로 수정

JP모건 비트코인 비트코인 시세

JP모건(JPMorgan)은 지난 주 목요일(3월 31일) 고객들에게 보낸 이메일을 통해 "비트코인의 변동성 감소가 비트코인 자산에 대한 기관 투자자의 관심에 긍정적"이라고 언급했다. 블룸버그의 보도에 따르면, JP모건의 니콜라오스 파니기르초글루(Nikolaos Panigirtzoglou) 등의 전략가들은 "비트코인 변동성이 정상화되려는 이런 잠재 징후는 고무적이다... 우리의 의견은 비트코인 변동성의 잠재적 정상화가 향후 기관의 관심을 다시 불러일으키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비트코인의 장기 변동성 감소를 바탕으로 전략가들은 금에 대한 민간 시장 투자에 맞춰 비트코인 목표가를 수정했다. JP모건은 이메일에서 "금융 시장의 금에 대한 투자 규모가 얼마나 큰 지를 고려할 때, '대체' 통화로 금이 밀집되는 것은 비트코인이 장기적으로 상승 여지가 크다는 것을 의미한다. 기계적으로 말하면 비트코인 가격은 130,000달러까지 상승해야만 금에 대한 민간 부문의 총 투자와 일치한다”고 썼다. 올해는 비트코인에 획기적인 한 해이고 기존 금융 기관들은 비트코인을 매우 낙관하고 있다. 골드만삭스, 모건스탠리 모두 비트코인 관련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시간이 지남에 따라 더 많은 기관들이 비트코인을 채택하고 있고 시장에 진입하는 투자자도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JP모건과 다른 기관들의 비트코인 목표가는 추가 상향 수정될 것으로 예상된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