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美 통화감독청 수장에 암호화폐 '회의론자' 물망

차기 미국 통화감독청(OCC) 청장으로 거론되어 온 리플 이사회 출신 바이클 바 임명이 무산된 것으로 나타났다. 그 대신 암호화폐에 상대적으로 회의적인 메흐라 바라다란 은행법 전문 변호사가 임명될 예정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은 전했다. 지난 2019년 바라다란은 의회 청문회에서 비트코인을 튤립 투기에 비유하며 버블로 형성된 자산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또한 상원 은행 도시 위원회에 참석해 암호화폐가 금융 포용과 은행 간 형평성 문제에 대한 해결책이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비트코인 지지자들이 시스템에 철학적으로 반대하고 있다며 비트코인과 관련된 정치적 성향에 대해 문제제기를 하기도 했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바라다란은 미국 시스템의 인종적 부당성에 대해 지속적으로 문제제기를 해왔으며, OCC 청장에 임명되면, 현재 전통 은행 시스템 안에서 금융 형평성 구현에 주력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앞서 미국 통화감독청(OCC)으로 거론되어 온 마이클 바는 리플 전 이사회 멤버 출신으로, 전 청장 대행 브라이언 브룩스에 이어 암호화폐 친화적인 정책을 펼칠 것으로 기대를 모아왔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