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인도 정부 각료, 암호화폐 전면 금지 대신 규제 시사

인도 정부 각료가 암호화폐 전면 금지보다 규제하는 방향으로 정부 입장이 정리될 수 있음을 시사했다. 2월 2일 코인데스크에 따르면 아누라그 싱 타쿠르 인도 재무장관은 이날 상원에서 불법적인 암호화폐 트랜잭션을 억제하고 결제에서 암호화폐 사용을 금지하는 것이 정부가 추진하는 암호화폐 관련 입법의 목적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상원에서의 질의응답을 통해 “정부는 암호화폐를 법정 지폐나 동전으로 고려하지 않고 있으며 암호화폐 자산이 불법활동을 위한 자금 조달이나 결제시스템으로 사용되는 것을 막기 위한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고 밝혔다. 인도 암호화폐 커뮤니티는 지난달 29일 정부가 민간 암호화폐를 금지시키는 법안의 고려를 시작할 것이라는 하원 회보 내용이 공개되며 큰 충격을 받았다. 그러나 하원 회보에서는 사용된 용어들에 대한 명확한 정의를 내리지 않아 해석상의 여지를 남겨뒀다. 타쿠르 장관의 발언은 정부 계획에 일부 명확성을 제시했지만 법안 내용은 여전히 알려지지 않은 상태라고 코인데스크는 지적했다. 블록미디어 뉴욕=박재형 특파원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