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리플 또 피소.. 플로리다 증권ㆍ투자자 보호법 위반 혐의

1월 27일(현지시간) 유투데이에 따르면 XRP 발행사 리플랩스가 또 다시 증권법 위반 혐의로 피소됐다. 원고는 미국 플로리다에 거주하는 XRP 구매자 타일러 투미(Tyler Toomey)로, 그는 리플랩스가 개인에게 XRP를 판매하는 과정에서 플로리다 증권 및 투자자 보호법을 위반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리플은 막대한 사업비 지출로 대량의 토큰을 판매할 수밖에 없었으며, 리플 대부분의 매출은 XRP 판매(10억 달러 이상)로 발생했다고 주장했다. 브래드 갈링하우스 리플 CEO는 개별 피고인으로 지정됐는데, 원고는 갈링하우스가 2017년 4월~2019년 12월 약 1억5000만달러어치 XRP를 매도했다고 지적했다. 리플랩스는 2018년 5월에도 이와 유사한 집단소송에 직면했고, 이 사건은 여전히 현재진행형이다. 작년 12월에는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로부터 증권법 위반 혐의로 피소됐다. by 코인니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