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그레이스케일 "비트코인, 가장 주목받는 헷지수단 될 것"

그레이스케일, 비트코인

글로벌 암호화폐 투자펀드 그레이스케일 인베스트먼트(Grayscale Investment)가 "{{BTC}}이 미중 무역 분쟁으로 인한 금융위기에서 다른 자산보다 가장 주목받는 헷지수단이 될 것"이라는 전망을 내왔다 미중 무역위험, BTC로 헷지? 8일 그레이스케일은 ‘미·중 무역 위험을 비트코인으로 헤징하기(Hedging US-China Trade Risk With Bitcoin)' 보고서를 통해 BTC의 가치 잠재력, 특성 및 성장 가능성을 고려해 강력한 성과를 발휘할 것이라고 분석, 미중 무역 전쟁중에 비트코인의 가치가 상승 중이라고 주장. 보고서는 "위험자산의 하락세가 아직 초기단계인데, 반면 비트코인은 다른 자산과 통화들에 위험이 나타나기 시작하면서 상승세를 타기 시작했다" 며"(비트코인은)트럼프가 지난 5월 관세 인상을 발표한 이후 8월 7일까지 104.8&의 누적 수익률을 보인 반면, 다른 20개 자산군들은 평균-0.5%를 기록했다"고 밝힘. 변동성 커, 안전자산으로는 '아직' 다만 비트코인의 변동성에 대한 우려의 의견도 나옴. 그레이스케일과 달리 BMO의 최고투자전략가는 최근 CNN과의 인터뷰에서 "비트코인을 아직 피난처로 부르기는 이르다"고 주장. 그는 "비트코인은 지난 몇년 간 과도한 변동성을 겪었다. 나는 내 투자금을 매력 어필에 걸지 않고, 장기적 관점에서 투자한다. 비트코인은 장기적인 관점에서는 안전한 피난처로 부르기에는 아직 이르다"고 반박.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