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비트코인, 내년 기관 투자 가속화로 강세 지속 전망"

비트코인이 2만3000달러 저항선을 다시 넘어서 2만4000달러 재도전 기회를 찾고 있는 가운데 지크립토는 12월 24일(현지시간) 내년에도 비트코인이 강세를 이어갈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았다. 지크립토는 현재 2만3200달러에서 2만3300달러를 넘어선 비트코인이 2만4000달러 돌파에 성공할 경우 다음 저항 수준 2만5000달러를 어렵지 않게 넘을 것으로 예상했다. 그리고 2만5000달러를 넘은 비트코인에게 3만달러가 가시권에 들어온다면 내년을 10만달러, 심지어 20만달러에 마감하는 것도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지크립토는 이처럼 긍정적인 전망의 이유로, 올해 기관 자금의 암호화폐 시장 유입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는 점을 들었다. 특히 일부 기관들이 이미 수익을 내기 시작하면서 기관들 사이 암호화폐 투자에 경쟁이 가속화하고 있다는 것이다. 즉 그레이스케일, 마이크로스트래티지 등 주요 기관들이 암호화폐 투자에서 만족할 만한 성과를 거둔 것을 본 다른 기관들이 내년 암호화폐 시장에 더 많이 몰려들고, 이들에 의한 투자금 역시 증가하면서 시장의 강세에 힘을 더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한편, 일부 분석가들이 기관 투자의 증가로 인한 시장의 포화를 우려하는 것에 대해 지크립토는 현재 암호화폐 시장의 포화를 걱정할 단계가 아니라고 지적했다. 아직 시장의 형성 단계에 있는 암호화폐 시장에 당분간 기관들의 대규모 자금이 유입되더라도 시장이 포화상태에 달할 가능성은 높지 않다는 이유 때문이다. 블록미디어 뉴욕=박재형 특파원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