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S&P 사상 최고치.. BTC는 1.85만$ 이하로 하락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 시장은 3대 지수가 모두 상승했다. 부양책에 대한 기대감인 것으로 분석된다. S&P는 3700을 넘기며 사상 최고치를 기록했다. 올해 초 대비 하락한 종목이 500개 중에 3개밖에 없을 정도로 호황 랠리를 이어나가고 있다. 또한 바이오엔테크와 화이자 주식이 모두 오르며 영국 백신 접종에 대한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테슬라는 50억 달러 규모의 유상증자를 결정했다. 추가 부양책과 관련해서는 민주당과 공화당의 쟁점에 합의가 있었다는 소식이 나오면서 증시에 청신호가 켜졌다. 유가는 미국 코로나 확산으로 점점 더 통제가 강해지고 있어 수요 감소 우려에 의한 하락이 발생했다. 금 가격은 백신 보급 속도가 늦어지고 부양책 합의 가능성에 상승했다. 세계 코로나 추이는 미국에서 확산세가 7일 평균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4일만에 100만명이 추가 확진되며 확산세가 더욱 빨라졌다. 심각단계 환자 증가로 병실 포화가 이어지는 중이다. 미국 코로나 케이스가 1500만을 넘어간 가운데 파우치 소장은 아직 추수감사절 효과가 다 나타나지 않았다고 경고했다. FDA 긴급 승인이 주말 사이 이뤄질 가능성이 큰 가운데, 백악관은 백신 보급으로 인한 효과를 보려면 2월까지 기다려야한다고 발표했다. 한편 영국에서는 브렉시트 기한이 다가오고 있지만 아직도 합의에 난항을 겪고있다. 미중 갈등 이슈에서는 중국이 트립어드바이저를 포함한 외국 앱 50개 가량을 차단했다. 암호화폐 시장에서는 비트코인 거래량이 감소하며 랠리에 대한 동력이 약해지고 있는 모습이다. 비트코인 가격은 18500달러 이하로 하락하며 알트코인을 포함한 전반적 센티멘트가 악화됐다. 글로벌 이슈와 관련해서는 프랑스가 암호화폐 규제 강화를 계획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졌다. 페이스북은 내년 암호화폐 디앱(DApp) 지갑을 출시할 전망이다. 또한 도큐사인 CEO가 “블록체인을 통한 자사 기능 구현 비용이 기존보다 13배 이상 들어갈 것”이라고 예상하며 네트워크 비용에 대한 논란이 재점화됐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