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비트코인·알트코인 동시 랠리..증시도 낙관론 우세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은 다우지수가 3만 달러를 돌파하며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증시 낙관론이 확산되는 가운데 뉴욕 연준의장 윌리엄스가 채권 매입을 유지했다. 코로나 관련 긴급 대출 프로그램 재시작 가능성이 시사되자 시장이 열렬히 반응하는 모습이다. 이에 따라 VIX는 20대 초반까지 하락했다. 증시 흐름에 따라 위험자산 수요가 이어지고 있어 금은 장중 1800달러 선이 붕괴됐다. 200일 이동평균선 이하까지 하락한 모습이다. 반면 유가는 코로나 종식 가능성에 힘입어 4.3% 급등했다. 코로나 추이는 미국에서 신규확진자가 7일 평균 기준으로 전주대비 11% 상승했다. 기하급수적 확산세에 대한 진정 가능성이 보인다. 미국은 백신 FDA 승인 이전에 보급 테스트를 하고 있는 중이다. 러이사는 자국 백신 10억명분을 생산할 계획이다. 영국은 여행 시 자가격리 기간을 5일로 단축했다. 크리스마스 이전 코로나 통제 완화를 계획하는 등, 코로나 백신으로 인한 낙관이 확산되고 있다. 한편 바이든은 안토니 블린켄을 국무장관으로 선정했다. 중국 측에서는 환영할만한 인사라는 반응이 나왔다. 미중 갈등 해소 가능성도 커질 전망이다. 암호화폐 시장은 비트코인과 알트코인이 계속 랠리를 이어나가는 중이다. 비트코인은 1만 9000달러를 돌파한 후 숨 고르기를 하고 있는 단계다. 거래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어 추세가 이어질 가능성이 크다. 또한 비트코인 Perpetual 선물의 펀딩 비가 0.5%까지 상승하는 등, 시장 과열이 지속되고 있다. 구글 트렌드에서는 비트코인 검색량이 최고치를 기록했다. 알트코인에서는 리플이 7일간 가격이 2배 이상 상승하며 센티멘트를 주도했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