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후오비에서 바이낸스로 $3억 가치 비트코인 이동

암호화폐 거래소들에 대한 중국 당국의 강경 입장을 우려한 중국 내 암호화폐 자본이 최근 바이낸스로 대거 이동한 것으로 나타났다. 코인데스크는 11월 13일(현지시간) 데이터 제공업체 크립토퀀트를 인용, 지난 2일 후오비의 최고 운영 책임자 로빈 주가 실종된 것으로 전해진 이후 후오비에서 바이낸스로의 비트코인 이동이 사상 최고를 기록했다고 보도했다. 크립토퀀트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11일까지 후오비에서 바이낸스로 옮겨간 비트코인은 1만8652BTC, 거의 3억달러에 달한다. 중국에서 활동하는 암호화폐 담당 기자 콜린 우는 코인데스크에 “중국 사용자들이 바이낸스에 보다 친숙함을 느끼고 있고 바이낸스 경영진들은 모두 해외에 있다는 점에서 많은 후오비 사용자들이 바이낸스로 이동했다”고 밝혔다. 중국 규제 당국은 지난 몇 달간 주로 중국 고객들을 상대하는 많은 암호화폐 트레이딩 플랫폼들에 대한 단속을 펼쳐왔다. 암호화폐 거래소 후오비의 로빈 주의 소재는 11월 초 이후 확인되지 않고 있으며 그가 중국에서 체포됐다는 소문이 돌았다. 블록미디어 뉴욕=장도선 특파원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