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미 대선 기대감에 비트코인ㆍ증시ㆍ금 동반 상승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과 유럽 증시는 미 대선에 대한 기대감으로 급등했다. 유가와 금 가격도 동반 상승하며 시장에 낙관적인 분위기가 형성됐다. 조 바이든 후보의 당선이 유력한 가운데 의회도 민주당으로 넘어올 가능성이 제기된다. 이 경우 정체됐던 부양책이 급물살을 탈 수 있어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금융과 헬스케어, 산업재 등 바이든 수혜주가 뚜렷한 강세를 보이는 가운데 에너지, 제약, 바이오 등은 부진한 성적을 보였다. 달러 인덱스는 부양책 기대감에 1% 가까이 하락하며 상품 가격의 상승을 이끌었다. 코로나 확산세가 지속되는 가운데 뉴욕 시민의 20%는 코로나에 감염된 경험이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집단면역이 생성됐을 가능성이 제기된다. 미 대선 경합주에서 코로나가 폭발적으로 늘어났다. 3개 주에서 신규 확진자 수가 역대 최고치를 경신했다. 미 식품의약국(FDA)의 닥터 가트리브는 한동안 미국 내 일일 코로나 사망자 수가 1000명을 웃돌 것이라고 경고했다. 헝가리도 긴급사태를 선포한 상태다. 미국 대선의 사전투표 수가 1억명을 넘겼다. 민주당 지지층이 강한 우편 투표는 6500만명에 달했다. 반면 현장 투표는 공화당 지지층이 많아 불확실성은 여전히 남아 있다. 미 대선에 대한 기대감이 형성되며 {{BTC}} 가격도 상승했다. 최근 비트코인 채굴 시즌이 끝나 채굴 난도가 크게 하락했다. {{ETH}} 가스비도 10월 한 달새 65% 하락해 채굴자들의 수익이 급감하고 있다. 이에 따른 매물 출회 가능성도 제기된다. 디파이 토큰 인덱스는 6월 수준까지 후퇴했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