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美 증시ㆍ금 가격 오르자 비트코인도 소폭 상승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 증시는 추가 부양책 협의가 진전을 보이고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퇴원했다는 소식에 투자심리가 회복돼 급등했다. 스티븐 므누신 미국 재무장관과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 간 부양책 논의가 현재 진행 중이다. 민주당과 공화당이 각각 제안했던 2.4조달러와 1.4조달러 사이에서 부양책 규모가 결정날 가능성이 크다. 코로나 재유행이 확산되자 2차 부양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 금 가격은 부양책에 대한 기대감과 달러 약세로 상승했다. 유가도 부양책 기대감에다 노르웨이 유전 파업 소식까지 겹치며 6% 가까이 급상승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발열 증상이 사라지는 등 증상이 호전돼 퇴원했다. 완치된 건 아니나 일단 고비는 넘긴 것으로 추정된다. 미 중부와 유럽에선 코로나 재확산이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 전 세계 일 확진자 수는 약 30만명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는 전 세계 인구의 10%가 이미 코로나에 감염됐을 가능성이 있다고 추산했다.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는 2미터 이상 거리에서 공기 감염이 가능하다며 코로나 확산 가이드라인을 재차 수정했다. 주식시장과 금 가격 상승 호재로 {{BTC}} 역시 가격이 소폭 올랐다. 상품선물거래위원회(CFTC)가 암호화폐 거래소 비트멕스를 제소한 뒤 비트멕스의 선물 거래가 타 거래소에 비해 크게 줄어들고 있다. 디파이 열풍이 지속되면서 9월 6억1600만달러어치 비트코인이 토큰화됐다. 암호화폐 유명 투자자인 존 맥아피는 ICO 불법 선전을 했다는 혐의로 스페인에서 체포됐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