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LG CNS, 블록체인 농산물 유통 플랫폼 개발한다

농산물 유통 플랫폼

LG CNS가 세이정보기술과 MOU를 맺고 자체 블록체인 플랫폼 '모나체인'을 활용한 농산물 유통 플랫폼 개발에 나선다. 식재료 유통 전과정 블록체인에 모나체인 기반 식자재 유통 플랫폼에서는 생산→가공→판매→구매→소비의 전 과정의 정보가 실시간으로 저장되고 공유된다. 의의는? 각 유통 단계별 모든 참여자가 각각의 정보를 저장하고 소비자는 음식이 어떤 생산과정을 거쳐 왔는지 투명하게 알 수 있게된다. LG CNS 관계자 “농산물 기본 정보는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 및 지방자치단체 등이 책임지고, LG CNS는 식자재의 투명한 유통이력관리 플랫폼을 개발하는 것이 목적" “부가적으로 생산자가 이 플랫폼을 활용하면, 모바일 전단지 푸시(push) 기능을 통해 새로운 판로도 개척할 수 있을 것” 세이정보기술은 농산물 및 급식 식자재 유통에 특화된 사업역량을 보유했다. 현재 식품 ‘공급(생산)자’, 품질과 유통을 관리하는 ‘급식센터’, 이를 구매하는 ‘공공급식시설’간 식재료를 유통할 수 있는 수발주 시스템을 구축・ 운영 중이다. Jess' note 유통 이력관리에 블록체인을 접목하는 사례 증가 중. 식재료 유통은 먹거리 안전과 관련된 만큼 투명성이 중요하기 때문. 월마트 또한 IBM의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한 블록체인 기반 유통망 '푸드 트러스트' 참여. 다만 실물정보를 블록체인에 저장하는 방식에 대해서는 항상 문제 제기되는 점이 '잘못된 정보'의 입력. 데이터 입력과정에서의 오류와 위변조를 방지해야 할 것.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