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비트코인 변동성 확대... 이더리움 가스비 역대 최고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 시장은 선물과 옵션 만기가 겹쳐 대형 기술주 중심으로 변동성이 확대됐다. 애플과 아마존, 구글, 엔비디아, 마이크로소프트 주가는 하락한 반면 테슬라는 반등했다. 테슬라는 9월 22일 '배터리 데이'를 앞두고 있어 매수 심리가 지속되고 있다. 미 선물 시장은 월요일 오전까지 보합세를 보였다. 지난 주말 동안 미 정부는 오라클의 틱톡 인수를 승인했다. 월마트도 오라클과 함께 인수에 참여했다. 유가는 OPEC가 유가 부양 의지를 표명해 상승했다. 하지만 리브라가 증산 계획을 밝혀 상승분의 일부를 반납했다. 금 가격은 안전자산 선호 심리로 상승했다. 코로나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31만명을 넘기며 최대치를 경신했다. 유럽의 경우 1차 유행 때보다 더 늘어난 상태다. 동절기를 앞두고 있어 확산 우려가 더 커지고 있다. 스페인 마드리드는 21일부터 이동을 제한했다. 2차 봉쇄 시 경제에 미치는 충격이 불가피하다. 코로나 사태는 서민 경제에 상당한 타격을 주고 있다. 고소득자 수입은 전부 회복된 반면, 저소득자 수입은 평상시보다 20% 감소된 상태를 유지 중이다. 미국과 중국의 투자 거래금액이 9년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미국은 중국 최대 SNS 위챗의 이용 금지 명령을 내렸지만 법원에서 표현의 자유를 근거로 집행정지를 선고했다. {{BTC}} 옵션 만기가 이번주 금요일로 예정돼 변동성이 커질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재차 1만1000달러 돌파를 시도했다. {{ETH}} 거래 비용과 가스비가 역대 최고를 경신했다. 하루 채굴되는 가스비만 1600만달러를 웃돌고 있다. 디파이 업체들이 여러 차례 논란을 일으키는 가운데 2016년 다오(DAO) 사태가 재연될 거란 우려가 나온다. 안드레 크론제 와이언 파이낸스 창립자는 유니스왑 거버넌스에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밝혀 YFI 영향력이 더 커질 것으로 전망된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