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해시드, 합성자산 발행 플랫폼 리니어 파이낸스 투자

블록체인 전문 투자사 해시드가 다양한 플랫폼에서 합성자산을 발행 및 거래할 수 있는 디파이(DeFi, 탈중앙화 금융) 플랫폼 ‘리니어 파이낸스(Linear Finance)에 투자를 집행했다고 9월 9일 밝혔다. 이번 투자 라운드에는 해시드와 더불어 NGC벤처스, 알라메다 리서치(Alameda Research), CMS홀딩스, 제네시스 블록(Genesis Block), 케네틱 캐피털(Kenetic Capital)등 주요 글로벌 투자사들이 함께 참여했다. 리니어 파이낸스는 이번 라운드를 통해 총 180만달러(약 21억원)의 자금을 유치했다. 리니어 파이낸스는 향후 세계 최대의 디지털 자산 거래소 중 하나인 바이낸스에서 새롭게 출시한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과도 연동될 예정이다. 현재 대부분의 디파이 프로토콜들이 사용하는 이더리움은 확장성 한계와 높은 거래수수료, 그리고 다른 체인과의 상호운용성 이슈로 골머리를 앓고 있다.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은 이더리움과 동일한 표준을 사용하여 호환성을 높이는 한편, 이더리움의 한계들을 해결하여 디파이 프로토콜들에 가장 적합한 블록체인 네트워크가 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리니어 파이낸스 팀은 최근 탈중앙화 오라클 프로젝트인 텔러(Tellor)와도 파트너십을 맺는 등, 다양한 디파이 프로젝트들과도 함께 협업하며 시장에서 조금씩 존재감을 알리고 있다. 리니어 파이낸스의 공동창업자 케빈 타이(Kevin Tai)는 “디파이를 통해서 암호화폐 생태계 역사상 가장 중요한 변화가 일어나고 있다고 생각한다” 며, “해시드와 같은 전략적 투자사들과 함께 일하면서 끊임없이 변화하는 디파이 산업과 금융 혁신에 대한 경험과 지식을 적극적으로 공유할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해시드 김성호 파트너는 “리니어 팀은 이전부터 전통 금융 생태계와 블록체인을 접목시키기 위해 오랫동안 준비해왔던 경험 많은 팀이다”며, “성공한 합성자산 플랫폼은 기존의 금융시장의 투자자까지 끌어들일 수 있는 잠재력이 있는 분야로, 리니어 팀은 이더리움 뿐만 아니라 바이낸스 스마트 체인, 폴카닷 등 다양한 플랫폼과 함께 빠른 속도로 성장해나갈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블록미디어 강주현 기자 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155646 ※블록미디어와의 전제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