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2021년도 예산안 발표.. 블록체인 분야에 배정된 예산은?

9월 1일 정부가 ‘2021년 예산안’을 발표하며 블록체인 분야에 배정된 예산은 얼마인지 이목을 끌었다. 기획재정부는 “디지털 경제ㆍ저탄소 에너지 전환 등 한국판 뉴딜 투자”에 중점을 맞췄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산업이 속한 ‘한국판 뉴딜’은 기재부가 예산을 편성한 주요 12대 분야 중 최고 증가율을 기록했다. 내년도 편성된 한국판 뉴딜 투자에 편성된 예산은 올해 예산인 23조7000억원에서 29조1000억원으로 증가했다. 기재부는 미래 먹거리를 창출하고 4차 산업혁명에 본격 대비하기 위해서 “AIㆍ빅데이터ㆍ5G 등 핵심 기술 고도화 및 정보보안, 블록체인 등 디지털 유망분야 R&D 투자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그 일환으로 ‘데이터경제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개발’에는 191억원이 신규 책정됐다. 정부는 “한국판 뉴딜 10대 대표과제에 오는 2025년까지 68조7000억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내년도 예산에는 이중 11조6000억원이 편성됐다. 먼저 데이터 댐(광범위한 데이터를 ‘댐’에 가둬두고 필요한 곳에 사용할 수 있도록 구축하는 것) 사업에는 2조8000억원을 편성해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를 활용한 산업 기반을 조성해 AI바우처, 스마트박물관ㆍ미술관 등 새로운 산업을 육성하고 현안 해결을 지원할 계획이다. 지능형 정부 구축에는 8000억원을 지원해 전자소송, 국가보조금 맟춤형 안내는 57개 비대면 공공정보시스템 구축 및 고도화를 이룰 계획이다. 복지 급여, 중복수급 관리, 중개인 없는 부동산 거래 등 19개 분야에 블록체인을 활용한 실증 사례를 만들 예정인데 여기에 133억원이 책정됐다. 한편, 이날 발표된 ‘2021년도 예산안 및 기금운용 계획안’은 국무회의 의결을 거쳐 9월 3일 국회에 제출된다. 정기국회에서 상임위 예비심사, 예결위 본심사와 본회의 의결을 통해 최종 예산안을 수정 및 확정할 예정이다. 블록미디어 강주현 기자 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154589 ※블록미디어와의 전제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