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비트코인 강세 지속... 극단적 탐욕단계 유지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 증시는 IT 성장주에 대한 프리미엄이 지속되고 이중 애풀이 액면분할을 앞두고 있어 상승 마감했다. 8월 미국 제조업 구매관리자지수(PMI)는 53.6으로 19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고, 7월 기존 주택 매매 건수는 586만건으로 14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하며 당초 예상을 뒤엎었다. 반면 유럽 PMI는 51.6으로 전월 대비 하락하는 등 경제지표가 부진한 성적을 보였다. 유럽 내 코로나 확진자 수 증가에 따른 우려가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국내에선 코로나 재확산으로 인해 올해 경제성장률을 -0.2%에서 -1%로 하락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 격상 여부가 관건이 될 것으로 보인다. 유가는 리비아의 내전 휴전과 원유 수출 재개 합의로 하락했다. 미국 내 코로나 신규 확진자 수는 감소하는 반면 유럽에선 오히려 증가하면서 유로화가 약세를 보이고 있다. 마이크 폼페이오 미 국무장관은 CNBC와 인터뷰에서 중국이 1단계 무역합의 이행을 약속했다고 언급했다. {{BTC}}은 박스권 강세가 계속되고 있다. 시장의 유동성 증가에 따라 상승 기대 심리가 높으나 최근 단기적 가격 상승에 대한 부담감이 존재하는 것으로 보인다. 얼터너티브의 비트코인 공포탐욕지수가 78을 기록하며 극단적인 탐욕단계가 지속되고 있다. 암호화폐 거래소의 보유량은 260만개로 2018년 11월 이후 최저치를 기록하면서 단기적인 가격 하락 가능성이 줄어들고 있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