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네이버가 블록체인 스타트업 'DSRV랩스'에 투자했다

네이버의 기업형 액셀러레이터 D2SF(D2 스타트업 팩토리)가 블록체인 기술 스타트업 ‘DSRV LABS’에 투자했다고 8월 11일 밝혔다. DSRV LABS는 블록체인 코어 영역에서 검증된 기술력을 기반으로, 글로벌 시장에서 빠르게 성장 중인 스타트업이다. DSRV LABS는 새로 생성되는 블록(정보 저장 단위)의 유효성을 검증하고 실시간으로 네트워크를 모니터링하여 기업들이 쉽고 안전하게 지분증명(Proof-of-Stake) 네트워크에 참여할 수 있는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한다. 회사는 현재 글로벌 블록체인 네트워크인 테라(Terra), 셀로(Celo), 코다(CODA), 니어(NEAR) 등의 대표 밸리데이터(블록체인에서 새로 생성된 블록의 무결성을 검증하는 노드)로 활동 중이다. 특히, 미국의 블록체인 금융 서비스 셀로에서는 뛰어난 기술 성과를 달성해 ‘마스터 밸리데이터’ 인증을 획득했고 니어에서는 밸리데이터 자문위원회(NVAB) 위원사에 위촉됐다. DSRV LABS는 기술 이해도 및 개발 경험이 풍부한 시니어 엔지니어들로 구성된 팀이다. 김지윤 대표를 포함한 공동창업진은 블록체인 생태계에 적극적으로 기여하며, 높은 인지도와 신뢰도를 쌓아왔다. 최근 시작한 이더리움2.0(Ethereum2.0) 관련 연구도 활발히 진행 중이다. 이번 투자에는 테라, 블록크래프터스 등 블록체인 기업 및 전문가들이 공동으로 참여했다. 한편, 2015년 5월 출범한 네이버 D2SF는 지금까지 52곳의 기술 스타트업에 투자했으며, 올해에만 17건의 신규 투자를 진행했다. 현재 홈페이지를 통해 신규 투자팀을 공개 모집 중이며, 적극적인 투자 및 협력을 이어갈 계획이다. 블록미디어 김보성 기자 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151449 ※블록미디어와의 전제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