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컴파운드, COMP 토큰 발행 후 디파이 시총 1위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 증시는 장중 제롬 파웰 미연준(Fed) 의장이 의회 청문회에서 경제 회복 시기가 불확실하다고 언급하자 대폭 하락했다. 하지만 연준의 자산 매입이 향후 수년간 유지돼야 한다고 주장하면서 상승 마감했다. 백악관이 1조달러 이상 부양책을 계획 중이라는 소식이 전해지며 시장에 낙관적 전망이 나온다. 연준의 유동성 정책과 미 정부의 부양책이 시장의 흐름을 좌지우지하는 상황이다. 5월 미국 소비판매는 전월 대비 17% 증가해 예상치를 상회했다. 의류나 가구, 전자제품 소비가 크게 늘어 보복 소비가 의심된다. 서비스업 경기 회복은 늦어지고 있다. 유가는 OPEC 감산 합의 이행에 대한 기대와 국제에너지기구의 수요 전망 상향으로 상승했다. 금 가격도 동반 상승했다. 브라질의 코로나 일 신규확진자 수가 3만명을 넘었다. 누적 100만명 돌파 직전이다. 남미 코로나 감염 커브가 꺾이지 않는 가운데 선진국에서도 재확산 우려가 대두됐다. 중국 베이징은 코로나 대응 수준을 2급으로 상향조정하고, 일부 지역을 봉쇄한다고 발표했다. 스테로이드제 '덱사메타손(dexamethasone)'이 코로나 중증 사망률을 크게 낮춘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은 국가 지원 백신 후보 물질을 14개에서 7개로 압축하는 등 백신 개발을 서두르고 있다. 인도와 중국 간 카슈미르 국경 충돌이 격화하고 있다. 인도에서 20명의 사상자가 발생하며 반중국 정서가 확대될 가능성이 크다. 미국은 화웨이가 주도하는 5G 기술 표준 논의에 참여하기 위해 화웨이와 거래 금지 규정을 일부 완화한다는 방침이다. 5G 경쟁에서 미국이 한 발 물러선 것이다. {{BTC}}은 또다시 9400~9800달러 구간에 안착했지만 상승 압박을 지속적으로 받고 있다. 코인텔레그래프 애널리스트는 이번에 1만달러 저항선을 돌파하면 1만2000달러까지 상승할 것이라 예상했다. 시장의 리스크 선호 심리가 지속되면 비트코인도 수혜를 입을 가능성이 있다. 디파이(탈중앙 금융) 플랫폼인 컴파운드의 COMP 토큰이 유니스왑에 상장된 후 50% 상승했다. 그 결과 컴파운드는 메이커다오를 제치고 디파이 업체 시가총액 1위를 차지했다. 카이버 토큰도 연초 대비 수배 상승하는 등 디파이 알트코인의 퍼포먼스가 타 토큰 대비 양호한 편이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