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아하] 토큰 이코노미에서 말하는 인플레이션이란?

아하, aha, 토큰이코노미

[aha! 블록체인] Q> 안녕하세요. 토큰 이코노미 내 인플레이션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어 질문 드립니다. 예컨대 올해 인플레이션이 10%이라면, 코인 발행량이 지난해보다 10% 늘어나 시장에 자동으로 풀린다는 의미인가요? "토큰 이코노미 상의 인플레이션율이라는 건, 확정되지 않은 예상 추정치에 가깝다고 할 수 있습니다. 즉 현재의 합의 알고리즘과 채굴 규칙, 보상 알고리즘에 따라 얼마 만큼의 암호화폐가 향후에 추가 발행될 것인지를 추산하는 것입니다. 또한 인플레이션율은 블록체인 네트워크가 정상 운영되는 수준의 노드들이 채굴을 한다고 했을 경우를 기준으로 계산됩니다. 예를 들어 이더리움 2.0의 경우 얼마나 많은 노드들이 이더리움을 스테이킹하고, 노드로 참여하느냐에 따라서 검증 보상으로 지급되는 이더의 수량이 달라질 수가 있습니다. 샤드를 몇 개 구성할 것인지에 따라서도 수익률에 차이가 생기게 됩니다. 리플의 경우에도 리플사가 직접 이미 발행되어 있는 리플 코인을 유통한다고 하지만 시장에 유통되는 물량이 일정하지 않으므로 인플레이션율이 고정적이거나 확정적인 것은 아닐 것입니다. 이처럼 인플레이션율이라는 것은 상황과 조건에 따라 달라질 수 있기 때문에 아직까지 정확한 수익률이나 인플레이션율을 파악하기가 어려운 상황입니다. 다만, 대략적으로 연 수익률이 4~10%가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답변이 도움이 되길 바랍니다." *이 글은 블록체인 지식 커머스 플랫폼 ‘아하(Aha)’ 블록체인 분야 Q&A 가운데 'zzet'님의 질문과 ‘erc20’님의 답변을 재구성한 것입니다. 원문: https://www.a-ha.io/questions/40b67901f1584fc4b8ad38c066ae1cc5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