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중국, 암호화폐 '법적 상속' 인정했다

중국 법원, 전인대

중국에서 암호화폐의 법적 상속이 가능해졌다. 현지 매체 신화통신사의 5월 28일(현지시간) 보도에 따르면, 이날 막을 내린 제 13차 전국인민대표회의(전인대)에서 상속ㆍ결혼ㆍ재산 등에 관한 새로운 민법안이 통과됐다. 해당 법안에 암호화폐가 상속재산에 포함된다는 내용이 담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 같은 내용이 담긴 새로운 법안은 2021년 1월 1일부터 시행된다. 리신 양(Lixin Yang) 중국인민대학 교수는 CCTV에 출연해 “자연인이 사망하면 그가 남긴 개인재산이 유산이 되는데, 이때 인터넷상 재산과 가상화폐(암호화폐)가 상속 가능한 재산으로 인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중국 법원은 지난 6일 비트코인(BTC)이 디지털 자산으로서 법의 보호를 받아야 한다는 판결을 내린 바 있다. 디센터 박현영 기자 https://www.decenter.kr/NewsView/1Z2XUAOBOR ※디센터와의 전제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