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뉴욕시황] 미결제약정 증가... 선물이 비트코인 가격 주도

미결제약정, 선물

5월 27일(현지시각) 암호화폐 시장은 전반적인 상승세를 지속했다. 톱10 종목 모두 상승했고, 톱100 중 79개에 상승을 의미하는 초록불이 들어왔다.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전반적인 상승세 가운데 비트코인 가격은 뉴욕시간 오후 4시 기준 9155.32달러로 3.84% 상승했다.이더리움 2.75%, XRP 1.77%, 비트코인캐시 2.51%, 비트코인SV 3.32%, 라이트코인 2.67%, 바이낸스코인 1.88% 가격이 올랐다. 이 시간 암호화폐 시장의 시가총액은 2554억달러, 비트코인의 비중은 65.9%를 기록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의 비트코인 선물가도 상승세를 이어갔다. 가장 활발하게 거래되고 있는 5월물은 300달러 상승한 9165달러, 6월물은 400달러 오른 9255달러, 7월물은 385달러 상승해 9295달러를 기록했다. 암호화폐 시장은 장중 거의 비슷한 정도의 상승세를 유지했다. 주요 종목 대부분 장 출발 시점에 비해 별다른 가격 변동 없이 마감했다. 비트코인은 장 출발 전 9100달러 선까지 넘어 상승세를 유지했으나 9200달러 선을 넘지 못했고, 거래량 역시 3100억달러 수준에 머물렀다.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비트코인이 7000달러에서 1만달러까지 상승했던 지난 4월의 경우 상승세를 주로 현물시장이 주도하며 선물시장이 비트코인 가격에 미치는 영향이 적었는데, 최근 변화가 나타나고 있다. 코인텔레그래프는 최근 몇 주 사이 비트멕스, OKEx, 바이낸스 퓨처스 등 선물 거래소의 미결제 약정 잔고 수준이 회복된 것은 선물시장에서 트레이더들의 움직임이 이전보다 활발해졌음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이러한 선물시장의 분위기가 비트코인 가격에 보다 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전망했다. 디크립트는 비트코인에 대한 시장의 정서가 4월 가격 급등 이후 40여일 만에 처음 부정적으로 돌아섰다고 전했다. 트위터 이용자들의 비트코인에 대한 긍정적인 글과 부정적인 글 비율이 한 달 여 만에 마이너스 3 이하까지 낮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비트코인에 대한 트위터 이용자들의 정서는 지난 4월13일 이후 44일 연속 긍정적인 글이 더 많은 상태를 이어갔으나 최근 부정적인 글이 뚜렷하게 많아졌다. 미국 뉴욕 증시는 다우지수가 2.21%, 나스닥 0.77%, S&P500은 1.48% 상승했다. 블록미디어 뉴욕=박재형 특파원 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141082 ※블록미디어와의 전제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