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뉴욕시황] 상승세 지속하며 마감... 비트코인 9661달러

뉴욕시황, 비트코인, 암호화폐, 가상화폐

5월 14일(현지시각) 암호화폐 시장은 전반적인 상승세를 지속하며 마감했다. 톱10 종목 중 9개가 상승했고, 톱100 중 66개에 상승을 의미하는 초록불이 들어왔다.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전반적인 상승세 가운데 비트코인 가격은 뉴욕시간 오후 4시 기준 9661.04달러로 5.74% 상승했다. 이더리움 3.48%, XRP 1.32%, 비트코인캐시 2.51%, 비트코인SV 2.27%, 라이트코인 2.26%, EOS 4.23% 상승했고, 테조스는 0.46% 가격이 내렸다. 이 시간 암호화폐 시장의 시가총액은 2630억달러, 비트코인의 비중은 67.6%로 증가했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의 비트코인 선물가는 상승세를 지속했다. 가장 활발하게 거래되고 있는 5월물은 500달러 상승한 9770달러, 6월물은 515달러 오른 9840달러, 7월물은 565달러 상승해 9900달러를 기록했다. 암호화폐 시장은 장중 전반적인 상승세를 이어갔다. 비트코인 등 일부 종목 외 대부분 종목의 상승폭은 크지 않은 편이다. 비트코인은 1만달러 저항선을 넘지 못하고 9000달러 선 중반에 머물러 있고, 거래량은 570억달러 수준으로 증가했다. 코인텔레그래프에 따르면, 암호화폐 분석가 미카엘 반데포프는 최근 비트코인이 한때 1만달러까지 상승할 수 있었던 것은 시카고상품거래소(CME)에서 기록적인 수준의 비트코인 선물 갭이 채워진 데 영향을 받은 것이라고 지적했다. 더블록에 따르면, 미국의 주요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에서 비트코인의 가격과 뉴욕 주식시장의 S&P 500 지수 사이 상관관계가 2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현재 두 자산 사이의 상관관계는 0.15로 거의 무시해도 좋을 수준이다. 약 한 달 전인 4월 16일에만 해도 0.53으로 중간 수준의 상관관계를 보였었다. 미국 뉴욕 증시는 반등했다. 다우지수 1.62%, 나스닥 0.91%, S&P500은 1.15% 상승했다. 블록미디어 뉴욕=박재형 특파원 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139409 ※블록미디어와의 전제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