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반감기 앞두고 폭락…변동성 커질 것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뉴욕 시장은 비IT 가치주가 크게 상승하며 시장이 2% 상승했다. 미국 고용시장이 역대 최악의 실업률을 기록했지만, 시장은 지속적인 부양책과 경제 재개에 초점을 맞추며 상승했다. VIX는 30 이하로 내려와 시장은 코로나 국면 이전 수준으로 회복됐다. 이를 반영하듯 공포와 탐욕 지수는 중립시점까지 올라왔다. 실물경제 침체로 미국 대형 유통업체의 부도가 발생하고 있으며, 통화유통속도는 1.5이하로 내려와 지속적인 양적완화 기대가 계속되는 중이다. 이번주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전쟁 및 코로나 책임 이슈가 화두가 될 가능성이 크다. 터키 리라 시세는 급락하며 제3세계 위험이 천천히 부상 중이다. 미국에서는 마이크 펜스 부통령 대변인이 코로나에 걸리면서 코로나 공포가 확산되고 있다. 그러나 경제 재개에 대한 요구는 높아져서 혼란이 가중되고 있다. 미국 일 확진자 수 및 사망자 수 변동은 크긴 하지만, 아직도 지속적인 추세는 줄어들지 않고 유지 중이다. 미국 시추공 수가 11년만에 최소로 감소하며 수급 밸런스 회복이 예상되고 있다. 유가는 5% 이상 상승했다. 한국은 클럽을 통한 재확산 감염자 중 30%가 무증상자로 나타나 지역감염 확대 공포가 남아있다. 제3세계 코로나 확진자 수가 선진국 확진자 수를 넘어갔다. 경제 타격과는 별개로 확산세는 지속될 전망이다. 암호화폐 시장은 반감기가 24시간 이내로 접어든 5월 11일 오전(한국시간) 기준 큰 하락세를 보이고 있다. 반감기 직전까지는 변동성 확대가 예상된다. 최근 금융시장과 암호화폐 시장의 디커플링 현상도 주목할만한 지점이다. 반감기로 인한 일시적 현상인지, 아니면 새로운 움직임의 시작인지 주의 깊게 살펴봐야 한다. 한편 비트코인 공포와 탐욕 지수는 중립까지 회복됐다. 금융시장과 동일한 흐름이다. 투자 심리 및 공포 국면은 상당 부분 해소된 상황이라고 볼 수 있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