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클레이튼, 글로벌 금융 혁신 연합 ‘셀로 얼라이언스’ 합류

클레이튼, 그라운드X, 셀로

카카오의 블록체인 기술 계열사 그라운드X(대표 한재선)가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이 미국 블록체인 금융서비스 전문 기업 셀로(Celo)가 주도하는 글로벌 금융 혁신 연합 ‘셀로 얼라이언스(Celo Alliance)’에 참여한다고 5월 8일 밝혔다. 얼라이언스 포 프로스퍼리티(Alliance for Prosperityㆍ번영을 위한 협의체)는 셀로 재단의 비영리 커뮤니티이다. 금융 서비스에서 소외된 사람들에게 쉽고 편리한 모바일 금융 서비스를 제공해 블록체인 기반의 오픈 암호화폐 시스템 수립을 목표로 한다. 얼라이언스 회원들은 금융 생태계 확대를 위해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 인프라 개발, 기술 협력, 커뮤니티 확대 등, 다양한 방식으로 커뮤니티를 지원하고 거버넌스에 참여하게 된다. 미국 IT 전문 벤처캐피탈 앤드리슨 호로위츠(Andreessen Horowitz), 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베이스(Coinbase) 등 75개의 글로벌 기업이 셀로 얼라이언스에 참여하고 있다. 양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클레이튼과 셀로 블록체인 네트워크 간 상호운용성을 위한 공동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더불어 클레이튼의 클레이(KLAY)와 셀로에서 발행하는 스테이블코인 사용성 확보 등 디지털 자산의 활성화 확대에 집중할 예정이다. 서상민 그라운드X 플랫폼 그룹장은 “이번 파트너십을 통해 일상에서 손쉽게 디지털 자산을 경험할 수 있는 인프라 구축에 힘쓸 것”이라며 “디지털 자산 활용화의 실제 사례를 개발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고 말했다. 척 킴블(Chuck Kimble) 셀로 얼라이언스 총책임자는 “아시아 대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이 셀로 얼라이언스에 합류하게 되어 매우 기쁘다”며 “포용적 금융 환경 구축을 위해 다양한 방면으로 협력을 강화하고 클레이튼과의 공동 연구를 통해 적극적인 디지털 자산 활용 방안에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블록미디어 김보성 기자 https://www.blockmedia.co.kr/archives/138539 ※블록미디어와의 전제 계약을 통해 게재한 기사입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