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BTC 하락 후 재반등 …반감기·채굴 검색 급증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코스피, 코스닥

코로나 치료제인 렘데시비르의 긍정적 임상 소식에 다우지수는 2.99% 상승했다. 주말동안 골드만삭스에서 애플 매도 리포트가 나오고, 대조군이 없는 렘데시비르 초기 임상에 대해 아직 섣부른 낙관론은 이르다는 분석 자료들이 발표됐다. 월요일 개장 전 미국 시장은 장외 선물이 1% 내외로 하락하며 금요일 급상승분을 일부 반환했다. 중국의 1분기 GDP 성장률이 마이너스 6.8%를 기록했다. 중국의 역성장은 수십년만에 처음 있는 일이다. 아직까지는 빠른 회복을 기대하는 투자자 센티멘트가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중국 GDP성장률이 부진한 모습을 보이자 원유 선물 가격도 급락했다. WTI는 5월물 기준으로 8.05% 떨어졌다. 20일 {{BTC}}은 7250달러 지지선을 하회했지만 하락 후 재반등에 성공했다. 일각에서는 미국의 긴급 지원금 인당 1200달러 중 일부가 비트코인으로 흘러갔다는 의심을 내놓는다. 구글 트렌드상 비트코인 반감기, 비트코인 채굴 관련 검색은 급증했다. 특히 스위스, 네델란드와 같은 국가에서 큰 관심이 일고 있다. 반감기를 앞두고 가격 상승에 대한 기대가 커지는지 주목된다. 한편, 달라스 연준은 새로운 연구에서 비트코인의 가격은 규제 시도에 오히려 긍정적인 반응을 보인다고 밝혔다. 중국의 디파이(Defi) 업체 디포스는 스마트컨트랙트 문제로 인해 2500만 달러의 손실을 봤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