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ck

검색

[시황] BCH 반감기 이후, 채굴자 이탈 포착되고 있어

시황, 페어스퀘어랩, 비트코인, 알트코인

미국 시장은 신규실업수당 청구건수 661만 명을 기록했지만, 유가 감산 합의 가능성이 예상되면서 상승 출발했다. 이후 감산 합의안이 시장의 기대치에 미치지 못하자 상승 분의 상당 부분을 반납했다. 미 연준이 대규모 부양책을 추가로 발표하면서 달러는 하락하고 금 가격은 빠르게 상승하고 있는 흐름이다. 소맥이나 쌀과 같은 저장용 비축 곡물 가격은 지속적으로 상승 중이다. 신흥국가의 경제 타격에 대해 계속해서 주목할 필요가 있다. 미국의 코로나19 환자 증가 추이가 기대와 다르게 진정되는 모습을 보이지 않고 있다. 오늘 일 확진자가 3만 600명 이상 발생하며 어제보다 증가하는 추세다. 중국은 5월 11일 개학 및 경제활동 완전 재개를 발표했다. 중국의 코로나19 2차 확산이 일어나지 않으면 긍정적 영향으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 한편 암호화폐 시장은 비트코인SV(BSV) 반감기가 오전에 발생할 예정이다. 비트코인캐시(BCH)의 네트워크 해시가 크게 감소하며, 네트워크 안정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BSV의 경우에도 단기적인 상승은 있었으나, 해시의 불안정으로 인한 하락 가능 여부에 주목해야 한다. 이러한 가운데 비트코인은 소강 상태를 보이고 있다. 역사적으로 소강 상태 이후 한쪽으로 큰 방향성을 보인 경우가 많기 때문에 주의가 필요하다. 아래는 페어스퀘어랩의 BCH 반감기 이후 상황에 대한 보고서 내용이다. ※이 기사는 디지털자산 리서치 기관 페어스퀘어랩의 자료를 바탕으로 작성됐습니다. 투자의 참고 자료일 뿐이며, 조인디는 투자 판단에 대한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조인디 logo
j o i n
d

Article Title

  • J loading image
  • O loading image
  • I loading image
  • N loading image
  • D loading image

RE:CENT